농식품부 산하기관 최초 ‘KELAF’ 지정
농식품부 산하기관 최초 ‘KELAF’ 지정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19.12.03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원센터, AAALAC-I 획득과 GLP 지정도 추진 예정

국가식품클러스터지원센터(이사장 윤태진)가 지난 11월 27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우수동물실험시설’(KELAF, Korea Excellent Laboratory Animal Facility)로 지정받았다
‘우수동물실험시설’이란 식약처 소관의 지정제도로서 동물실험시설의 인력, 시설, 운영상태 등에 대한 종합적인 평가를 통해 획득하는 것이다.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은 현재 식약처에 등록된 454개의 동물실험시설 중 15개 기관만이 지정받았다. 더구나 농림축산식품부 산하기관으로서 지원센터가 최초로 지정받아 그 의미가 남다르다.
이번 ‘우수동물실험시설’을 지정받기 위해 지원센터는 올해 초부터 전략적으로 사전준비를 했다. 인력채용과 교육을 통해 수의사 및 동물실험 전문인력 6명(실험동물기술원 1급 2명, 2급 4명)을 확보하여 신뢰성 있는 동물실험 결과를 제공할 수 있는 전문팀을 구성했다.
또한 실험실 환경개선으로 동물사육과 실험이 용이하도록 했으며, 동물실험시설 운영을 위한 체계적인 표준작업서를 마련했다.
이 밖에도 지원센터는 건강기능식품개발 비임상시험전문기관으로 도약하기 위해 국제실험동물관리평가인증(AAALAC-I) 획득과 비임상시험실시기관(GLP)으로 지정받는 것도 추진할 예정이다.
지원센터 윤태진 이사장은 “이번 ‘우수동물실험시설’ 지정은 국가로부터 지원센터에서 수행되는 동물실험에 대한 신뢰성을 인정받은 것이라는데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지원센터는 식품기업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