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 사료원료 확보’ MOU 체결
‘수입 사료원료 확보’ MOU 체결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11.15 0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사료, 포스코인터내셔널과 협약 맺어

농협(회장 이성희)사료는 지난 8일 포스코 서울역 오피스에서 정상태 농협사료 대표이사, 주시보 포스코인터내셔널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수입 사료원료의 안정적 확보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수입 사료원료의 안정적인 장기 공급 ▲해외 가공·유통시설에 대한 공동개발과 투자 검토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한 정보 공유 등에 대해 적극적으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정상태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수입 사료원료의 안정적인 도입을 통해 국내 양축농가 실익을 제고하고, 지속적으로 축산농가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사료는 그동안 많은 국내 기업들과 수입원료 도입을 위한 협업을 진행해 왔으며, 안정적인 수입 사료원료 확보로 인한 축산농가의 생산비 절감과 사업경쟁력 증진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