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식 수필집 '나무의 시간' 선정
김민식 수필집 '나무의 시간' 선정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10.06 0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제11회 녹색문학상 수상작 발표
작가 김민식
작가 김민식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2022년 제11회 녹색문학상에 작가 김민식씨의 수필집 “나무의 시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녹색문학상”은 (사)한국산림문학회가 산림청의 지원을 받아 숲사랑·생명존중·녹색환경보전의 가치와 중요성을 담은 문학작품 중, 국민의 정서 녹화에 기여한 작품을 발굴하여 수여하는 산림 분야의 대표적인 문학상이다.
올해는 시, 소설, 수필 등 다양한 문학작품 총 147편이 접수되어 1·2차 예선을 거쳐 6편이 본선에 올랐으며, 그중 작가 김민식씨의 수필집인 “나무의 시간”이 심사위원 전원의 만장일치로 올해 녹색문학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이번 녹색문학상 수상작은 나무가 만든 시간을 오래도록 사색해온 작가의 생명 존중과 녹색환경 정서를 폭넓은 인문학적 배경으로 풀어내, 삶의 여러 분야에 접목해 구현하고자 노력한 점이 높게 평가됐다. 
수상자인 작가 김민식씨는 목재산업이 활황이던 시절부터 40여 년간 목재 딜러(판매자), 목재 컨설턴트(상담사) 등으로 활동했고, 저서로는 이번에 녹색문학상을 수상한 “나무의 시간” 외에 “집의 탄생”이 있으며, 에세이(수필) “나무이야기”를 연재하는 등 작가로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제11회 녹색문학상 시상식은 오는 10월 19일 국립산림과학원 산림과학관 국제회의실에서 산림 관계자 및 문학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