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소나무재선충병 현장 점검
순천시 소나무재선충병 현장 점검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01.28 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부청, 모두베기 통한 방제 효과 제고

권장현 서부지방산림청장은 1월 19일 순천시 해룡면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장을 찾아 현장점검을 했다.
이번 현장점검에서는 산림청 산림보호국장, 서부지방산림청장, 전라남도 산림보전과장, 순천시 부시장 등 관계 기관이 모여 순천시 2022년 상반기 소나무재선충병 방제계획 및 추진현황 등을 점검했다.
순천시 해룡면 지구는 소나무재선충병 반복 발생지역으로 올해 방제에서 조림사업과 연계한 시범사업을 통해 단목제거 2,500본, 모두베기 5ha를 추진, 재선충병 반복 발생으로 인한 중복예산 투입을 방지하여 예산 절감 및 방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권장현 서부청장은 “소나무재선충병이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경우 모두베기 방식으로 사업을 추진하여 방제 효과를 제고하고, 벌채 산물 등 산림바이오매스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산주들의 동의 등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