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청 ‘디지털 탄소다이어트 챌린지’ 참여
북부청 ‘디지털 탄소다이어트 챌린지’ 참여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1.12.09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소중립 주간을 맞아 디지털 탄소발자국 줄이기 동참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최수천)은 이번 달 6일부터 10일까지 탄소중립 주간을 맞이하여 디지털 탄소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디지털 탄소다이어트(불필요한 메일함 비우기) 챌린지”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이번 탄소중립 주간은 대한민국 탄소중립 비전 선언(’20.12.10) 1주년을 맞아 범부처 차원으로 탄소중립 사회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기 위하여 ‘더 늦기 전에, 2050 탄소중립’을 주제로 운영된다.
디지털 탄소다이어트 챌린지는 국민참여 챌린지 일환으로 진행되며, 3개월 이전 메일, 대용량 메일 등 불필요한 메일은 정리하고, 광고성 스팸메일은 삭제 및 차단함으로써 정보 저장과정에서 생기는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한 캠페인이다.
불필요한 메일을 삭제할 경우 이메일 1통당 약 4g의 온실가스를, 데이터 양을 기준으로는 1MB당 약 11g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일 수 있다.
북부지방산림청에서는 탄소중립주간 동안 전 직원을 대상으로 내·외부메일의 불필요한 이메일을 삭제할 계획이며, 그 외에도 다양한 활동에 적극 동참하여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할 예정이다.
최수천 북부청장은 “탄소중립 주간 동안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 사회 실현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탄소중립 생활을 실천하는 문화가 사회 전체로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기 위해 디지털 탄소다이어트 챌린지에 국민 여러분의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