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키스컴퍼니와 소나무지키기 협업키로
㈜맥키스컴퍼니와 소나무지키기 협업키로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1.06.07 0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업진흥원, 소주 ‘이제우린’에 홍보 라벨 부착

한국임업진흥원(원장 이강오)은 6월 1일부터 한 달간 대전과 충남지역에 연고를 둔 지역사회공헌 인정기업인 ㈜맥키스컴퍼니(회장 조웅래)와 소나무지키기 협업 홍보를 실시한다.
이번 협업 홍보는 대전지역 소나무림 보호를 위해 맥키스컴퍼니가 생산하는 ‘이제우린’ 소주의 보조라벨을 활용하였다. 홍보 내용은 소나무재선충병으로부터 소나무를 지키자는 내용으로, 5월 말 20만병을 출고하여 6월 약 한 달간 대전광역시 음식점 등에 배포된다.
소나무재선충병은 크기 1mm 내외의 소나무재선충이 소나무 조직 내부로 침입, 빠르게 증식하여 소나무를 시들어 말라 죽게 하는 병으로, 한 번 감염되면 회복이 불가능한 치명적인 병이다.
소나무재선충병 피해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조기에 감염 의심목을 발견하여 적절한 대응을 취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또한 소나무재선충병에 감염된 소나무를 사람이 무단으로 이동시킬 경우 소나무재선충병이 확산될 수 있으므로, 소나무재선충병 피해 지역에서는 소나무류 무단이동 및 반출금지의 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이강오 원장은 “㈜맥키스컴퍼니와 대전지역에서 소나무지키기 협업 홍보를 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소나무재선충병의 피해와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국가 차원에서의 방제사업뿐만 아니라, 국민의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