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아바이오 ‘한국형 콤부차’ 제조
㈜코아바이오 ‘한국형 콤부차’ 제조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1.06.04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진흥원의 기술지원사업을 통한 공동 특허등록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사장 김영재)은 국가식품클러스터 입주기업 ㈜코아바이오가 식품진흥원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지난 4월 주력 상품인 콤부차의 제조 원천기술 확보에 성공했다고 전했다.
㈜코아바이오는 미국 BUCHI KOMBUCHA의 전통발효 원천기술제휴를 통한 독보적인 발효 기술력으로 음료를 생산 판매하는 전문 기업이다.
글로벌 기업과 경쟁하기 위해 2018년 4월 국가식품클러스터에 입주하여 약 1만 평, 1일 15만 병 생산가능 규모의 천연발효차인 콤부차(kombucha) 생산시설을 갖추었다.
이번에 ㈜코아바이오에서 등록한 특허는 ‘신규한 초산발효균주 및 이를 이용한 콤부차 음료의 제조방법’으로 외국의 전통 발효식품인 콤부차를 국내 공시된 균주로 제조하는 신기술 제조방법이다.
이 제조방법은 ㈜코아바이오와 진흥원의 지속적인 공동연구를 통해 얻어진 결과물로 ▲콤부차 제조에 적합한 공시균주 선별 ▲공시균주에 의한 콤부차 제조시의 발효 특성 평가 ▲공시균주에 의한 콤부차 제조공정 확립 ▲항산화효능 평가 등을 확인하였다.
㈜코아바이오 황진수 대표는 “2018년 당시, 콤부차 발효에 사용하는 균주 중 일부가 국내에서 사용이 불가할 가능성에 공시균주를 이용한 콤부차 제조가 시급한 상황이었으나, 진흥원의 기술지원사업으로 국내 기준에 적합한 콤부차의 상품화에 성공하여 성장에 큰 도움이 되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