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사업단장 비상방역 화상회의 개최
축산사업단장 비상방역 화상회의 개최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1.01.14 0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 주관, 전국 시군지부장 참여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가 범농협 비상방역 화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가 범농협 비상방역 화상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농협(회장 이성희) 경제지주는 지난 13일(수)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 주관으로 『전국 시군지부장 및 지역본부 축산사업단장 비상방역 화상회의』를 개최, 고병원성 AI 발생 및 ASF 야생멧돼지 남하에 따른 방역 현안을 점검했다.
이날 회의는 연초 느슨해질 수 있는 범농협 상시방역체계를 정비하고 방역 사각지대에 대한 점검을 강화해 빈틈없는 방역체계를 유지하기 위해 시행됐다.
AI·ASF가 각각 심각한 상황인 천안시지부장, 영월군지부장의 대책 발표로, 현장의 목소리를 전했으며, 범농협 방역상황 및 대응계획, 대표이사 당부말 등이 있었다.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최근 AI가 전국에서 폭발적으로 발생하고 있고 ASF도 최근 강원 영월·양양 야생멧돼지에서 검출되어 언제든지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는 매우 위험한 상황”이라며, “가축방역을 최고 심각단계 수준으로 강화하고, 가축질병 확산 방지를 위해 농협의 모든 임직원이 각자 주어진 역할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