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차 HETI 세계대회’ 조직위 개최
‘제17차 HETI 세계대회’ 조직위 개최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0.10.16 0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는 2021년 6월 서울에서 대한재활승마협회와 공동으로 개최 예정인 ‘제17차 세계재활승마연맹(HETI) 세계대회’ 개최를 위한 제1차 조직위원회를 14일 과천 경마공원에서 개최했다.
이번 조직위원회는 김낙순 한국마사회장과 김연희 대한재활승마협회장 두 명의 공동 조직위원장을 필두로 한다. 3개 위원회의 위원장 중 집행위원장은 오순민 한국마사회 말산업육성본부장이, 대외협력위원장은 이금철 대한재활승마협회 사무총장이, 학술위원회는 권정이 재활승마학회장이 위촉됐다.
HETI 세계대회는 총회, 컨퍼런스, 부대행사 등으로 구성되는 행사로 3년 주기로 개최된다. 전세계 1,000여 명에 달하는 재활승마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세계적 행사로 2015년 대만에서 개최된 이후 아시아에서는 두 번째로 개최된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한국마사회는 재활승마를 통해 장애를 가진 국민에게 치유 기회를 제공해 왔다”며 “조직위원들의 지혜를 모아 재활승마 분야의 확장과 무한 발전을 기약하는 성공적인 세계대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