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사료, 대통령상 등 12개 부문 석권
농협사료, 대통령상 등 12개 부문 석권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11.24 0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상태 대표 “한우산업 발전 위해 기술개발 지원”

농협사료(대표이사 정상태)가 지난 17일 농협중앙회 본관 대강당에서 열린 전국 한우경진대회에서, 농협사료 이용농가가 대회 최고 영예인 그랜드챔피언(대통령상) 등 12개 부문을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다.
최고의 권위와 전통을 자랑하는 전국 한우경진대회는 각 도 단위 지역 한우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한우가 최종 결선을 통해 최고의 한우를 가리는 행사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전문 심사위원들의 외모심사, 개량수준 등 부문별 엄격한 심사를 거쳐 5개 부문별(암송아지, 미경산우, 번식암소1부·2부· 3부) 상위 3농가와 유전체유전능력 우수농가 2농가, 총 17농가가 수상했다. 
정상태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지난 18회, 19회 전국한우경진대회에 이어 농협사료 이용농가가 그랜드챔피언을 꾸준히 수상하게 되어 기쁘다.”며 “농협사료는 축산농가의 동반자로 한우산업 발전을 위해 기술개발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농협사료는 지난 3일 제25회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도 대통령상, 장관상을 포함해 4개 부문에서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