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부청,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 개최
북부청, 숲가꾸기 1일 체험행사 개최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11.22 0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무의 질적 개선과 탄소흡수원 확충 기여

북부지방산림청은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이하여 숲의 소중함과 중요성을 일깨우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 지난 9일 청사 내 도시숲에서 지방청 직원 등 약 80명이 참여한 가운데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숲가꾸기 1일 체험 행사는 청사 내 2019년 조성한 배울로 도시숲에서 조경수 수형조절(가지치기)과 비료주기에 대한 전문가((사)한국조경협회) 교육·시연 및 참여자 체험 등으로 진행했다.
‘숲가꾸기 기간’은 1977년 봄철 국민식수 운동을 연중 지속시켜 국토녹화의 조기달성에 기여하고자 11월 첫째주 토요일을 ‘육림의 날’로 제정 시행한대서 시작했으며, 현재는 11월 한달을 숲가꾸기 기간으로 설정하여 숲가꾸기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전국적으로 다양한 체험 행사를 실시하고 있다.
숲가꾸기 목표는 나무가 건강하고 가치있는 녹색자원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숲을 가꾸고 키우는 것으로, 산림의 생태적 건강성를 향상시키고 나무의 질적 개선과 생장량 증가로 탄소흡수원 확충에도 기여한다.
임하수 북부청장은 “11월 숲가꾸기 기간을 맞이하여 항상 우리 곁에 있는 푸른 숲의 소중함을 다시한번 깨닫길 바란다”며, “또한 나무를 심는 것뿐만 아니라 숲을 가꾸는 숲가꾸기의 중요성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국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