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학안전 키움의 날 ‘지역사회와 운영’
화학안전 키움의 날 ‘지역사회와 운영’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09.29 0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학물질안전원

환경부 소속 화학물질안전원은 지난 21일 충북 청주시에 속한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관리자 등을 대상으로 ‘화학안전 키움의 날’을 안전원 내(청주시 오송읍 소재)에서 운영한다.
‘화학안전 키움의 날’은 화학물질안전원에서 기획한 체험·실감형 교육 과정을 통해 화학사고 예방 및 대응, 화학사고 발생 시 대피 방법 등을 알려주는 행사다. 
‘화학안전 키움의 날’ 교육 과정은 사물인터넷 기반의 증강(AR) 및 가상현실(VR) 훈련시설을 이용하여 실제 화학사고 현장과 같은 훈련 기회를 제공한다. 
참가자들은 화학사고 대응의 위험과 어려움을 몸으로 느끼고 올바른 대응 방법을 숙지하여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교육을 받는다.
교육 과정은 △화학공정 이해, △올바른 화학사고 대응요령, △화학사고 대피 등으로 구성됐다.
한편, 화학물질안전원은 화학사고 예방 및 국민의 화학 안전의식 함양을 위해 산업체 관계자뿐만 아니라 공무원, 학생 등을 대상으로 매월 셋째 주 수요일마다 ‘화학안전 키움의 날’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임용순 화학물질안전원 교육훈련혁신팀장은 “청주시를 시작으로 다른 지역의 주민들에게도 최첨단 훈련시설 기반의 체감형 맞춤 화학안전 교육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