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원 ‘삼채추출물’ 기술이전 협약식^^
농진원 ‘삼채추출물’ 기술이전 협약식^^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08.09 0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퇴행성 뇌질환 개선…국유특허로 사업화 촉진

한국농업기술진흥원(원장 안호근)은 국립농업과학원에서 개발한 ‘퇴행성 뇌질환 예방 및 치료용 삼채추출물 소재 제조’ 기술에 대해, 성이바이오(주)와 기술이전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해당 기술은 ‘삼채추출물’에 관한 것으로, ‘삼채의 뇌질환 예방 및 치료’에 관련된 기능성을 확인하고자 국립농업과학원이 개발했다.
이 기술은 뇌세포가 대규모로 사멸하는 ‘퇴행성 뇌질환’의 예방 및 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삼채추출물과 관련한 것으로, 국산 삼채의 소비 촉진 및 농가 소득증대는 물론, 국민의 뇌건강 개선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전용실시 계약을 체결한 성이바이오는 기능성식품 생산 기업으로서, 삼채추출물 소재의 산업화를 목표로 일반식품은 물론 다양한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성이바이오 전통규 대표는 “삼채를 활용한 건강기능식품 및 일반식품의 판매체계를 구축하고, 소비자에게 친숙한 제품을 개발하여 삼채추출물 소재의 산업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진원 안호근 원장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특허기술을 활용하여 시장에서 사업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컨설팅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우수한 특허기술의 산업적 파급효과를 높이기 위해 우수한 역량을 가진 기업을 대상으로 전용실시를 지속 추진, 국민에게 더욱 보탬이 되는 성과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