형광실크 이용 ‘정품인증 식별자’ 개발
형광실크 이용 ‘정품인증 식별자’ 개발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08.04 0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진청-美 퍼듀대…강력한 위조 방지효과 기대
형광 실크기만 히든코드 식별자의 인증코드 생성 절차 도식도
형광 실크기만 히든코드 식별자의 인증코드 생성 절차 도식도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미국 퍼듀대학교와 함께 세계 최초로 형광실크를 이용한 ‘정품인증 히든 2차원 바코드(hidden 2D Barcode) 식별자’를 개발했다.
이 식별자는 자연광으로는 색 구분이 되지 않으며, 고유 파장을 갖는 천연 형광 피브로인 단백질 특성상, 각 형광실크에 맞는 광학적 방식으로만 숨은 부호(코드)를 읽을 수 있다. 식별자 인식 후에는 고차원 인증코드가 생성돼 강력한 위조 방지 기능을 지닌다.
소비자가 스마트폰 또는 식별자 인식 장치(리더기)로 식별자를 인식하면, 상품 정품인증은 물론, 유통 경로나 제품 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온라인 거래가 활발해지면서 위조 상품 유통으로 피해 사례가 급증하고 있다. 상품 대부분이 포장에 인쇄된 바코드, QR 코드, 무선식별 장치(RFID) 전자태그 등으로 정품인증과 추적을 해왔으나, 복제나 해킹이 쉽고 포장을 제거했을 때 내용물 진위를 판별하기가 어렵다.
이번에 개발한 식별자를 적용하면 복제, 해킹이 어렵고 의약품, 주류, 식품 등 상품 자체와 일체화 공정이 가능해 포장 없이도 정품인증을 할 수 있다. 또한, 위조 상품 방지 기능 이외에도 다양한 보안‧인증‧식별 분야에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연구 결과는 올해 5월 국제학술지인 ‘ACS Central Science(IF 14.553, 논문 영향력 지수 Chemistry, Multidisciplinary 분야 91%)’에 게재됐으며,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