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실라리안 공유오피스’ 개소
경북도 ‘실라리안 공유오피스’ 개소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22.08.03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커머스 등 유통 기반조성 갖춰

경북에는 ‘실라리안’이라는 브랜드가 있다. 신라(Silla)와 사람들(ian)의 합성어로써 신라의 화랑정신과 끈기 있는 장인정신을 담은 신라인의 후예라는 뜻을 담고 있다.
실라리안은 지역 중소기업 공동브랜드로 1997년도 처음 개발해 1999년 10개 기업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46개사가 참여하고 있는 명실상부한 경북의 대표 브랜드이다.
경상북도는 지난 29일 경산축산농협본점에서 이달희 경제부지사와 조현일 경산시장을 비롯한 참여기업 20개사 대표자 및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실라리안 공유오피스’ 개소식을 열었다.
이번 공유오피스는 165㎡(약 50평) 규모로 온라인 전용 운영공간(사진 촬영 및 라이브 커머스 운영), 상주 가능한 개인오피스 공간, 홈바테이블 및 공용테이블, 미팅룸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우리 중소기업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서는 선제적이고 시대적 흐름에 맞는 유통 기반조성을 갖추는 게 중요하다”며 “이번 공유오피스 설치로 참여기업들이 원하는 원활한 인력 채용과 함께 마케팅 역랑 강화로 매출 증진에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