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 맛 ‘1석2조 K-FOOD’ 광저우서 인기
건강 맛 ‘1석2조 K-FOOD’ 광저우서 인기
  • 농축환경신문
  • 승인 2019.07.11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T, 식품박람회 참가…건강기능식품 영유아식 호평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대중국 농식품 수출확대를 위해 지난 6월 26일(수)부터 3일간 ‘제19회 중국 광저우식품박람회’에 참가했다.
광저우식품박람회는 중국 화남 최대 무역도시인 광저우 지역 최대 식품전문 B2B 박람회로, 올해는 29개 업체가 한국관에 참가하여 홍삼, 스낵류, 음료, 유제품, 김치, 주류 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293건 2천7백만불의 상담실적을 거두었으며, 특히, 한라산 소주는 현장에서 30천불 수출계약을 체결하였다.
광동성은 소비자 구매력과 수입식품 선호도가 높은 지역으로, 동 기간 개최된 IHE(국제건강박람회)와 맞물려 많은 바이어의 이목이 집중된 가운데 간편하게 영양소를 섭취할 수 있는 유산균, 생식과 인삼, 동충하초 등 프리미엄 건강기능성 식품이 큰 인기를 끌었다.
또한 한국 신선버섯으로 만든 전골, 장아찌 등이 현지 식문화와 어울려 호평을 받았으며 캐릭터 포장 영유아과자와 팥빙수, 유자차, 바나나우유도 젊은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한편 aT는 박람회 기간 중 중국 통관‧마케팅 전문가를 초청하여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통관, 라벨링, 물류, 유통채널 입점절차 등 현장 컨설팅을 진행해 우리 참가업체들을 밀착 지원했다.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광저우는 중국 본토는 물론 홍콩, 대만 및 동남아 시장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어 한국 농식품의 남부 시장 확대에 허브 역할을 하는 거점”이라며, “앞으로도 중화권 신규 유망품목을 개발하고, 다양한 마케팅 지원을 통해 대중국 농식품 수출 증가세를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